안녕하세요! 오늘은 미국 경제 상황과 연준의 통화정책에 대해서 이야기해볼까 합니다. 최근 미국에서는 인플레이션 문제가 큰 화두입니다. 바이든 행정부와 재닛 옐런 재무장관은 경기부양을 위해 대규모 재정지출과 완화적 통화정책을 주장해왔습니다. 하지만 연준 의장 제롬 파월은 인플레이션 억제를 위해 지속적인 금리인상이 필요하다고 주장하며 충돌하고 있습니다.

미국 바이든 정부 vs 연준, 금리인상 정책 충돌 사태

친구: 야 근데 들었어? 요새 미국에서 바이든 정부하고 연준이 서로 엄청 부딪치고 있다며?

: 어 진짜? 무슨 일인데?

친구: 바이든 정부는 경기부양을 위해 계속 돈을 풀고 있는데, 연준은 인플레 때문에 금리를 계속 올리고 있거든. 서로 정반대 행보를 걷고 있는 거야.

: 아 그렇구나. 그러면 바이든 정부는 낮은 금리를 원하고, 연준은 높은 금리를 고수하는 셈이네?

친구: 맞아. 특히 바이든 정부가 최근에 ‘바이백’으로 국채를 사들이면서 돈을 더 푼 거 알지?

: 바이백? 그게 뭐야?

친구: 정부가 새로 단기 국채를 발행해서 그 돈으로 기존에 발행한 저금리 장기 국채를 사들이는 거야. 사실상 유동성을 또 풀어버린 셈이지.

: 와 정말? 그러면 연준이 그동안 금리 인상으로 긴축했던 게 무너지는 거 아냐?

친구: 그렇다고. 연준 의장 파월이 ‘이 사람들이 또 시작이구나’ 하면서 화가 난 거래.

: 헐 정말 서로 충돌하는구나. 그러면 앞으로 연준은 어떻게 할 것 같아?

친구: 파월이 ‘금리 8%까지 올릴 수 있다’고 했대. 인플레 잡기 위해서 끝까지 갈 것 같더라고.

: 와 8%라니… 주식하고 부동산에도 엄청난 영향이 있겠네.

친구: 당연하지. 정부와 연준이 서로 정반대로 가니까 금융시장 혼란이 벌어지고 있는 거야.

: 그런데 이렇게 충돌하는 이유가 뭐야? 서로 목표가 다른 건가?

친구: 맞아. 바이든 정부는 단기 경기부양과 재선을 노리고 있고, 연준은 장기 물가안정과 금융안정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거든.

: 아 그렇구나. 정치 로직과 경제 로직의 충돌이구나. 친구: 그렇다고 봐야지. 이번 일로 금융시장도 굉장히 혼란스러워질 거고, 장기적으로는 경제체제 자체의 변혁도 가능할 거 같아.

관련 글  미국 주식 시장 소비자물가지수(CPI) 발표에 따른 경제 전망과 투자 전략

: 와 정말 큰 일이 벌어지고 있구나. 앞으로 잘 지켜봐야겠다.

재선운동 vs 물가안정 바이든 연준 8 금리인상 충격 1

바이백에 인플레 억제? 미 정부-연준 금리인상 갈등 폭발

작년까지만 해도 연준은 급격한 금리인상 기조를 유지하며 5.5%의 중금리 수준까지 이르렀습니다. 하지만 최근 바이든 정부와 재닛 앨런은 ‘바이백(buy back)’ 정책을 통해 단기 국채를 발행하고 이를 통해 조성한 현금으로 저금리 시기에 발행된 장기 국채를 매입하고 있습니다. 이는 사실상 또 다른 형태의 유동성 공급으로, 연준의 긴축 노력을 무력화시키는 셈입니다.

재선운동 vs 물가안정 바이든 연준 8 금리인상 충격 2
재선운동 vs 물가안정, 바이든-연준 8% 금리인상

재선운동 vs 물가안정, 바이든-연준 8% 금리인상 가능성?

이에 대해 파월 의장은 ” 금리를 내리면 하이퍼인플레이션이 발생할 것 “이라며 반발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금리인하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하고 있으며, 오히려 8%대 금리인상까지 불사하겠다는 강경한 입장을 취하고 있죠!

이처험 바이든 정부와 연준 간의 충돌은 격화일로를 걷고 있습니다. 정부는 저금리 기조 유지를 통한 경기부양을, 연준은 인플레이션 억제를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기 때문입니다.

뜨거운 감자 금리인상 미국 지도부 부메랑 위기 1

뜨거운 감자 ‘금리인상’ 미국 지도부 부메랑 위기

사실 바이든 정부의 정책은 단기적으로는 경기부양 효과가 있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장기적으로는 인플레이션 급등과 금융불안정성 증대 등의 부작용이 예상됩니다. 연준 역시 지나친 긴축에 따른 경기침체 가능성을 경계하고 있지만, 현재로서는 인플레이션 억제가 더 큰 과제인 상황입니다.

결국 이번 충돌의 근본 원인은 바이든 정부와 연준의 목표 불일치에서 비롯됐습니다. 정부는 단기 경기부양과 재선을 노리고 있는 반면, 연준은 중장기 물가안정과 금융시스템 안정화에 방점을 두고 있습니다. 문제는 이런 충돌이 장기화될수록 금융시장 불확실성이 증폭될 수밖에 없다는 것입니다. 특히 한국과 같이 대외의존도가 높고 금리정책에 취약한 나라일수록 그 여파가 클 것으로 예상됩니다.

재선운동 vs 물가안정, 바이든-연준 8% 금리인상 충격5
재선운동 vs 물가안정, 바이든-연준 8% 금리인상 가능성

따라서 주식 투자자 여러분께서는 향후 미국의 통화정책기조 변화에 예의주시해야 할 것입니다. 일차적으로 금리인상 폭이 예상보다 커지거나 장기화될 경우 금리 민감株는 큰 타격을 입을 수 있습니다. 반대로 정부와 연준의 타협으로 인해 금리인하 기조로 전환될 경우 차익실현 및 저가매수 기회도 있을 것입니다.

또한 금리정책 갈등으로 인한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 가능성에도 주목해야 합니다. 변동성 확대시에는 방어적 포트폴리오 구축과 헷지 전략 등을 활용하는 것이 바람직할 것입니다.

바이백에 인플레 억제 미 정부 연준 금리인상 갈등 폭발

마무리하며

장기적으로는 정부와 연준의 충돌이 하나의 전환점이 될 수도 있습니다. 미국식 금융자본중의와 부채경제의 한계를 여실히 보여주는 계기가 되면서, 새로운 경제패러 다임 모색을 촉발시킬수도 있을 것입니다. 일례로 기본소득제나 현금지원정책 강화, 부의 재분배 등이 대안으로 제시될 수 있습니다.

관련 글  미국 주식 투자 6개 뉴스 사이트 추천

이처럼 현재 미국의 급격한 정책 충돌은 단기적으로는 금융시장 혼란을, 장기적으로는 근본적인 경제체제 변혁의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습니다. 투자자 여러분꼐서는 미리 대비하셔서 리스크를 최소화하고 기회를 포착하실 수 있기를 바랍니다.

미국 바이든 정부와 연준의 금리정책으로 인한 갈등

FAQ: 자주 묻는 질문

Q. 바이백(buy back)이 무엇인가요?

A. 정부가 새로 단기 국채를 발행해 조성한 현금으로 기존 저금리 장기 국채를 매입하는 정책을 말합니다. 사실상 시중에 유동성을 공급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Q. 바이든 정부와 연준이 왜 충돌하고 있나요?

A. 바이든 정부는 경기부양과 재선을 위해 저금리 기조를 원하지만, 연준은 인플레 억제를 최우선 과제로 삼아 금리인상에 나서면서 충돌하고 있습니다.

Q. 금리인상이 지속되면 어떤 영향이 있나요?

A. 금리인상 시 주식, 부동산 등 금리민감자산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또한 금융시장 변동성이 확대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Q. 장기적으로는 어떤 변화가 예상되나요?

A. 이번 사태를 계기로 미국식 금융자본주의와 부채경제의 한계가 부각되면서 새로운 경제패러다임 모색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Similar Posts